회원 로그인 창

콘텐츠 상세보기
2080년의 낭만


2080년의 낭만

이하은 저 | 주니어태학

출간일
2023-06-02
파일형태
ePub
용량
53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1,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출판사 다른 컨텐츠

콘텐츠 소개

주니어태학이 선보이는 새로운 시리즈 [10대의 원고지]

[10대의 원고지]는 〈21세기에 세상에 나와 100년 후 세상을 꿈꾸고 설계하며 가꾸어 나갈 10대들〉 스스로 고민하고 갈등하며, 상상한 세계를 직접 쓴 글이다! 그 첫 번째 책 『2080년의 낭만』이 세상을 향해 나아간다. 소설은 2079년 12월 한 젊은이가 벗에게 띄운 한 통의 손편지로부터 시작한다. 2023년에도 보기 힘든 손편지를 2079년에 쓴다고? 그래서 소설은 오늘에 절망하는 젊은이들이 이룰 수 없는 낭만을 향해 나아간다.

발전소 파괴로 인해 출입 금지 구역이 된 곳에서 시작하는 복구 작업에 자원한 젊은이, 그리고 밖에서 어쩔 수 없이 그와 오직 손편지만으로 소통할 수밖에 없는 벗. 두 사람은 2080년의 젊은이(어쩌면 그 젊은이는 2020년대에 절망과 사랑, 고뇌와 보람, 사회와 개인을 몸으로 부딪치는 자신의 선조들을 고스란히 대변하는지도 모른다)로 웃으며, 울며 살아간다.

오로지 두 사람 사이에 오간 편지만으로 구성된 소설이 이토록 감동을 줄 수 있다고? 두 사람 사이에 오간 편지만으로 구성된 소설이 독자의 시선을 끝까지 붙잡고 있다고? 의문을 품을 수밖에 없는 놀라운 소설을 써낸 18세 젊은이에게 감탄하는 까닭이다.

저자소개

연필을 잡을 무렵부터 짧은 동화를 시작으로 다양한 글을 써 왔다.
10살 때 첫 시집인 《책나라 여행》을 출간했으며, 중학교 진학 후 문학 동아리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민족사관고등학교에 재학중이며, 학교에서 두 개의 문예창작 동아리, 세 개의 연극 동아리 각 본팀에서 활동하고 있다.

예술과 철학을 사랑하며, 이 둘을 혼합한 활동을 이어 나가는 것을 삶의 중요한 목표 가운데 하나로 삼고 있다. 사회에 대한 애정을 품은 채 건강한 시민이 되고자 하지만, 동시에 돗자리에 누워 하늘을 보는 시간도 포기하지 않는다.

목차

손편지 처음이지
쓰고 쓰고 또 써 부친 편지들
부치지 않은 편지
2080년 10월 31일
2079년도의 낭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출판사의 다른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