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오토 워
  • 오토 워
    <자동차미생> 저 | 이레미디어
콘텐츠 상세보기
무죄의 여름


무죄의 여름

<후카미도리 노와키> 저/<추지나> 역 | 알에이치코리아(RHK)

출간일
2022-05-02
파일형태
ePub
용량
76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한줄서평
출판사 다른 컨텐츠

콘텐츠 소개

“인류사의 비극을 이보다 더 생생한 필치로 쓸 수 없다”- 히가시노 게이고
서점대상 3위, 트위터 문학상 대상, 나오키상·이 미스터리가 대단해 최종 후보작


단 두 편의 소설로 나오키상, 서점대상, 주간 문춘 미스터리 베스트 등 일본 내 굵직한 문학상 후보에 오르며 문학계를 휩쓴 후카미도리 노와키의 새로운 로드 스릴러가 알에이치코리아에서 출간된다. 이 소설도 전작 『전쟁터의 요리사들』에 이어 나오키상 및 서점대상을 비롯해 각종 문학상 후보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평범한 서점 직원이었던 작가는 여성이 목소리를 내기 어려웠던 시대를 배경 삼아 현재 사회의 부조리를 드러내는 데 탁월한 이야기꾼으로 거듭나기까지 십 년이 채 걸리지 않았다.

세계 2차 대전 직후, 소련·미국·영국의 공동 통치를 받던 독일의 한 마을에서 의문의 살인사건이 일어난다. 승전국 유력 인사가 양치질 도중에 사망한 것. 그가 남긴 실마리라고는 “그리운 과거가 나를 만나러 왔다”라는 비밀스러운 말뿐이었다. 이 사건을 접한 소련군은 백방으로 수색을 가해 마침내 아우구스테라는 소녀를 용의자로 검거한다. 그녀의 알리바이가 충분히 입증된 상황이었음에도 전후 혼란의 시기에 정치적 유력 인사, 그것도 남성을 죽였다는 이유만으로 각 승전국 소속 군인들은 아우구스테에게 상상할 수조차 없는 위협을 가한다. 이제 이 열일곱 소녀는 자신을 위해 스스로 결백을 밝히려 한다.

NHK에서 라디오 드라마로 각색할 만큼 영화 같은 전개가 백미인 『무죄의 여름』은 아우구스테가 사건의 전말을 알아내는 이틀간의 여정을 다루고 있다. 전쟁의 참상을 적나라하게 드러내며 숨 쉴 틈 없이 내달리는 500여 페이지를 지나 결말을 앞두고야 독자들은 겨우 숨 고르기를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렇지만 방심하지 말 것, 뒤이어 작가가 숨겨둔 가슴 먹먹한 반전이 긴 여운으로 남을 차례다.

저자소개

1983년 일본 가나가와 현에서 태어났다. 가나가와 현립 에비나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서점에서 근무하다가 2010년 단편 「오블랑의 소녀」로 도쿄소겐샤가 주최하는 제7회 미스터리 신인상에 가작으로 입선하면서 작가로 데뷔했다. 풍부한 묘사력과 교묘한 구성으로 높은 평가를 받은 이 작품은 2013년 같은 작품을 표제작으로 단행본으로 출간되었으며, AXN 미스터리 베스트10에서 6위에 올랐다. 그리고 2015년에 출간한 『전쟁터의 요리사들』로 제154회 나오키상 후보, 제18회 오야부 하루히코 상 후보, 2016년 서점대상 후보,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2위, ‘주간문춘 미스터리 베스트10’ 3위에 오르는 등 여러 매체에서 다루어지며 화제가 되었다. 『무죄의 여름(원제: 베를린은 맑은가)』은 그녀의 네 번째 장편소설로, 제160회 나오키상 후보, 2018년 ‘주간문춘 미스터리 베스트’ 3위, 2019년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3위, 트위터 문학상 1위에 오른 문제작이다. 그 밖에 『갈림길 노스트라다무스』 『이 책을 훔치는 자는』 등의 작품을 발표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출판사의 다른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