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진리와 자유의 길


진리와 자유의 길

법정 저 | 지식을만드는지식(지만지)

출간일
2021-05-19
파일형태
ePub
용량
12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3,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출판사 다른 컨텐츠

콘텐츠 소개

『진리와 자유의 길』은 법정 스님이 생각하는 불교의 요체를 정리한 책이다. 지금까지 출간되었던 책과는 많이 다른 내용과 구성이다. 법정 스님이 생각하는 불교가 무엇인지 알 수 있다. 불교 출현의 역사적 사실과 초기 불교의 특징, 보살행, 불교의 교법, 선의 역사와 사상, 좌선의 방법이 친절하게 설명되어 있다. 책 끝에 법정 스님이 옮긴 원효, 야운, 지눌 스님의 글도 붙였다. 읽기 쉬운 책과 배우는 책이라는 두 가지 성격과 교양과 수련이라는 두 가지 목적을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법정 스님이 안 계신 지금 불자들이 법정 스님을 그리워한다면 이런 가르침이 필요할 것이다.

저자소개

1932년 전라남도 해남에서 태어났다. 전남대학교 상과대학 3년을 수료하고, 한국전쟁의 비극을 경험하고 삶과 죽음에 대해 고뇌하다가 대학 재학 중 진리의 길을 찾아 나섰다. 1955년 통영 미래사로 입산하였고 1956년 당대의 고승 효봉을 은사로 출가하여 같은 해 사미계를 받고 1959년에 28세 되던 해 통도사에서 비구계를 받았다. 이후 쌍계사, 해인사, 송광사 등의 선원에서 수행했고, [불교신문] 편집국장과 역경국장, 송광사 수련원장 등을 지냈으며, 서울 봉은사에서 운허 스님과 더불어 불교 경전 번역 일을 하던 중 함석헌, 장준하 등과 함께 민주수호국민협의회를 결성하여 민주화 운동에 참여했다.

1975년 본래의 수행승의 자리로 돌아가기 위해 송광사 뒷산에 불일암을 짓고 홀로 살기 시작했다. 1976년 출간한 수필집 『무소유』가 입소문을 타면서 스테디셀러로 자리 잡았고 이후 펴낸 책들 대부분이 베스트셀러에 오르면서 수필가로서 명성이 널리 퍼졌다. 하지만 세상에 명성이 알려지자 1992년 다시 출가하는 마음으로 불일암을 떠나 아무도 거처를 모르는 강원도 산골 오두막, 문명의 도구조차 없는 곳에서 혼자 살아왔다. 1994년부터 순수 시민운동 단체인 ‘맑고 향기롭게’를 만들어 이끌었으며, 1996년 서울 도심의 대중음식점 대원각을 시주받아 이듬해 길상사로 고치고 회주로 있었다. 2003년부터 강원도 산골의 오두막에서 문명을 멀리하고 살던 중 폐암이 발병했다. 2010년 3월 11일, 길상사에서 입적하였다.강원도 생활 17년째인 2008년 가을, 묵은 곳을 털고 남쪽 지방에 임시 거처를 마련하였다. 삶의 기록과 순수한 정신을 담은 법정 스님의 산문집은 우리가 무엇을 위해 살고 있고 어디로 향해 가고 있는가를 영혼의 언어로 일깨우고 있다.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는 출가 50년, 법정 스님의 잠언 모음집으로 행복의 비결은 필요한 것을 얼마나 갖고 있는지가 아니라, 불필요한 것에서 얼마나 자유로운지에 달렸다는 가르침을 전해준다. 그의 법문들에서 130여 편의 대표적인 잠언들을 류시화 시인이 가려 뽑았다. 2006년, 법정 스님 출가 50년을 기념하는 의미로 기획된 이 책은, 류시화 시인이 엮은 본문과 세계적인 사진작가 마이클 케나의 명상적인 사진들로 이루어져 있다. 무소유, 자유, 단순과 간소, 홀로 있음, 침묵, 진리에 이르는 길과 인간 존재에 대한 성찰로 채워져 있는 이 잠언집은 단순하되 영적으로 충만한 삶을 살기 위한 가르침들이 행간마다에서 읽는 이를 일깨운다.

『맑고 향기롭게』는 법정 스님이 직접 가려 뽑은 50편의 글이 담겨 있는 대표산문선집이다. 산중 생활에서 길어 올린 명상과 사색이 특유의 계절적인 감성과 어우러져 일상에 지친 이들에게 영혼의 피안처가 되어 준다. 세상의 부조리를 지적하는 날카로운 현실 감각과, 절대 진리의 세계를 가리켜 보이는 초월적인 혜안이 그의 글의 두 축을 이루고 있다. 『인도기행』은 1989년 11월부터 3개월 동안 이루어진 인도 여행 기록을 적은 법정 스님의 유일한 여행 산문집이다. 이 책은 10여 년이 지난 지금에도 영혼의 나라, 인도의 실체를 만나볼 수 있는 명상 기행집으로 꾸준히 사랑을 받아왔다. 이미 많이 나와 있는 인도 기행서들처럼 단순한 여행 기록이나 가이드북의 차원을 넘어서, 이 책에서는 불교의 탄생지인 인도에서 다시금 느끼는 불교 정신과 더 나아가 종교의 본질과 진리에 대한 깨달음이 담긴 법정 스님의 말씀을 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생사(生死)와 관련된 인간의 삶 전체에 대한 통찰이 담긴 스님의 시선을 엿볼 수가 있다.

삶에 허덕이며 살아가는 현대인에게 진정한 사유의 기쁨과 포근한 마음의 안식을 제공한 『무소유』는 많은 사람들에게 꾸준히 사랑을 받아오고 있는 작품으로 북적이는 도심이 싫어 자연으로 돌아가 새와 바람, 나무와 벗하며 살아가시는 스님은 평범한 모든 이들에게 맑고 깊은 영혼의 세계를 보여준다. 『무소유』의 원문이기도 한 『영혼의 모음(母音)』은 한 구도자가 세상을 바라보는 맑고 진실된 기운을 느끼기에 충분하다. 자연과 벗하며 어린왕자와의 대화를 통해 순수한 영혼의 목소리를 내고 있는 스님은 평범하고 무료하기까지한 일상을 감동의 언어로 바꾸어 놓는다. 특히 은사 스님이신 효봉선사의 삶을 담담하게 적어내려가는 대목은 법정 스님의 구도자로서의 모습을 여실히 느끼게 한다.

‘선택한 가난은 가난이 아니다.’라는 청빈의 도를 실천하며 ‘무소유’의 참된 가치를 널리 알려온 법정 스님은 끝없이 정진하는 진정한 수도자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다른 저서로는 『홀로 사는 즐거움』『말과 침묵』『법정 스님이 들려주는 참 좋은 이야기』『화엄경』『인연 이야기』『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영혼의 모음(母音)』『버리고 떠나기』『물소리 바람소리』『진리의 말씀-법구경』등이 있다.

폐암으로 투병하던 중 2010년 3월 11일 병원에서 퇴원하여 법정스님이 1997년 12월 창건해 2003년까지 회주를 맡아왔던 길상사에서 입적했다. 입적하기 전날 밤 "내 것이라고 하슴 것이 남아 있다면 모두 맑고 향기로운 사회를 구현하는 활동에 사용해 달라. 이제 시간과 공간을 버려야 겠다."고 말했다. 평소 많은 사람에게 수고만 끼치는 장례의식을 행하지 말고, 관과 수의를 따로 마련하지도 말며, 편리하고 이웃에 방해되지 않는 곳에서 지체 없이 평소의 승복을 입은 상태로 다비해주고, 사리를 찾으려고 하지 말며, 탑도 세우지말라'고 당부했다는 법정 스님은 가는 걸음까지 무소유의 삶을 실천하고, 남은 이들에게 소중한 가르침을 전해주었다.

저서로는 수필집 『산에는 꽃이 피네』, 『인연 이야기』, 『오두막 편지』, 『물소리 바람소리』, 『무소유』, 『홀로 사는 즐거움』,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등이 있고, 역서로 『깨달음의 거울(禪家龜鑑)』, 『진리의 말씀(法句經)』, 『불타 석가모니』, 『숫타니파타』, 『因緣이야기』, 『신역 화엄경』, 등이 있다.

목차

책을 펴내며 / 은사 스님과 송광사 불교 수련회의 기억
머리말 / 부처님 오신 날에 부쳐

● 불(佛)

부처님의 생애와 사상
탄생 / 부처님의 수행 / 첫 설법 / 열반 / 세 가지 부처님

근본 불교
전해진 경전, 아함경 / ≪아함경≫의 구성 / 소박하고 솔직한 전달 / 불타 석가모니의 얼굴/근본 불교의 기본 성격 / 근본 불교 이후, 대승의 등장

초기 경전 이야기
계戒, 정定, 혜慧를 닦아라 / 마음의 주인이 되어라 / 집착을 버리는 관법觀法, 사념처법四念處法 / 바른 견해와 그릇된 견해, 선법善法과 불선법不善法 / 뗏목의 비유 / 설법과 침묵 / 독 묻은 화살 / 너무 조이거나 늦추지 말라 / 대단한 장애 / 수행자의 생활

진리의 말씀

붓다 석가모니, 깨달음의 내용
중도中道, 부처님 최초의 설법 / 사성제와 팔정도, 높은 깨달음과 자유의 길 / 존재의 법칙 / 존재의 인식 / 불교의 특성, 삼법인三法印 / 인간의 윤리 / 이웃의 구제
육바라밀六波羅蜜, 세상을 넘어간다
사무량심四無量心, 이웃을 향한 끝도 없는 마음
사섭법四攝法, 행동으로 이롭게 하라

대승 경전 이야기
자취 없이 행하라 / 반야바라밀은 여래의 어머니 / 보살의 큰마음 / 중생이 앓기 때문에 / 보살의 수행 / 보살의 덕 / 보살의 방편 / 자비심이 곧 여래다 / 보리심을 내는 일 / 듣는 것만으로는 이룰 수 없다 / 중생의 그릇에 맞는 법 / 즐거운 행 / 집착 없는 행 / 보살의 돌림, 선근의 회향 / 중생이 없으면 깨달음도 없다

● 선(禪)

선문답

선이란 무엇인가
왜와 어떻게? / 선의 출발 / 선은 부처님의 방법

선의 세계
자기 자신의 관찰 / 자기 자신에 대한 이해

잡아함 속의 선정
몸을 살피는 일곱 가지 법 / 음계입 세 가지 관찰법 / 선정의 4단계 / 흐름을 건너

참선參禪

좌선의 방법
좌선의坐禪儀

좌선 수행 강의 노트
좌선 준비 / 좌선에 들어가서

선의 사상
선禪의 출발, 가짜 선과 진짜 좌선 / 마음이 곧 부처가 되는 좌선의 철학 / 무사인無事人, 임제의 설법 / 직지인심直指人心과 지금 당장의 나


● 법정 스님이 들려주는 세 스님 이야기

원효 스님의 마음을 내고 닦는 법, 발심수행장發心修行章

야운 스님의 스스로 타일러 정신 차리는 법, 자경문自警文
첫째, 좋은 옷과 맛있는 음식을 받아 쓰지 말라 / 둘째, 내 것을 아끼지 말고 남 것을 탐내지 말라 / 셋째, 말을 적게 하고 행동을 가벼이 말라 / 넷째, 착한 벗과 친하고 나쁜 무리는 멀리하라 / 다섯째, 한밤중이 아니면 잠자지 말라 / 여섯째, 잘난 체 뻐기면서 남을 깔보지 말라 / 일곱째, 재물과 이성을 보거든 반드시 바른 생각으로 대하라 / 여덟째, 세속과 교통하여 미움 사지 말라 / 아홉째, 남의 허물을 말하지 말라 / 열째, 대중과 함께 살 때 마음을 항상 평등하게 하라

지눌 스님의 마음 닦는 법, 수심결修心訣
불타는 집 / 불성은 어디에 / 신통변화 / 돈오점수 / 공적영지空寂靈知 / 소 먹이는 행 / 선정과 지혜의 겸수 / 깨치기 전은 참수행이 아니다 / 이 몸 이때 못 건지면

수심결 강의 노트
보조 스님 / 마음 닦는 비결 / 아홉 가지 문답

꼬리말 / 사람의 길
책을 엮으며 / 자유로 가는 진리의 길, 우리는 어떻게 아는가?
단어풀이
찾아보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출판사의 다른 컨텐츠